상단여백
기사 (전체 1,341건)
아직도 만화 보니? 난 그래픽노블 읽는다
“만화 좀 그만 봐!” 어린 시절 엄마의 잔소리를 피해 이불 속에서 만화책을 몰래 펼쳐본 기억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만화가 소모적인 ...
조수지 기자  |  2016-03-20 05:44
라인
무명의 대학생들, 소녀상을 지키는 장판을 다시 펴다
옛 일본대사관 앞 위안부 소녀상에 둘린 목도리가 칼바람에 휘날린다. 그 옆에 펼쳐놓은 장판 위에선 예닐곱 명의 사람이 웅크린 채 무언가...
조수지 기자  |  2016-03-13 03:34
라인
소녀를 빚은 손으로 아픈 역사를 다독이는 조각가
봄의 초입임에도 살을 에는 바람이 불던 날, 안국동과 광화문 사이 샛길에서 ‘평화의 소녀상’(소녀상)을 발견했다. 추위에도 움츠리지 않...
김지수 기자  |  2016-03-13 03:32
라인
내 손안의 안방극장을 터치하다
만년 연습생 여주인공 경주는 두고 온 여권을 찾아 헤어진 남자친구의 ‘썸녀’ 집에 들어간다. 얼떨결에 들어간 화장실에서 목욕 중인 한 여자를 보고 깜짝 놀라는 것도 잠시, 둘 사이엔 묘한 기류가 흐른다. 윤성호 감독...
고유리 기자  |  2016-03-06 04:40
라인
서울대 동아리 소개집 번외편
3년의 고생 끝에 관악산 자락을 밟은 새내기 K씨. 공부 빼고 다 해보고 싶은 그에게 딱인 신생 동아리들이 있다. 유별난 관심사를 파고...
조수지 기자  |  2016-03-06 03:47
라인
문턱 낮은 ‘우리 동네’ 라디오가 소리를 잃지 않으려면
“여러분 안녕하세요, 즐거운 라디오 쾌지나청춘, 행복한 하루를 시작합니다. 봄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노래 두 곡 띄우겠습니다.”어르신 D...
고유리 기자  |  2016-02-28 06:36
라인
무대 위 헬조선에서 생존게임 한판?
밥 한 끼 사 먹으면 사라지는 최저시급 6,030원. 그마저도 사장님의 갑질로 떼인다. 아무리 ‘노오력’해도 흙수저는 열정페이나 강요당...
조수지 기자  |  2016-02-28 04:49
라인
일단 멈춘 그곳에 여행과 책이 펼쳐지다
인쇄매체의 종말이 점쳐지기도 하는 요즘, 동네마다 자리 잡은 작은 책방의 등장이 예사롭지 않다. 동네책방, 독립서점으로 불리는 이들은 ...
이설 기자  |  2016-02-28 04:47
라인
묻혀있던 과거의 건축이 현재의 존재들을 만나다
현재를 사는 우리들이 과거의 건축물로부터 특별한 의미를 얻는 건 드문 일이다. 바쁜 걸음을 재촉하는 직장인들은 광화문 광장을 그저 스쳐...
김지수 기자  |  2015-11-22 08:27
라인
톡톡 튀는 인디게임으로 새로운 화면을 켜세요
‘인디’하면 흔히 떠오르는 사람들이 있다. 인디 음악가는 그저 노래가 좋아 길거리 버스킹을 하거나 작은 클럽에서 공연을 열고, 인디 영화감독은 화려한 특수효과 없이 의미 있는 메시지를 던진다. 자본으로부터의 독립을 ...
고유리 기자  |  2015-11-22 08:26
라인
판소리 배우고 싶은 당신, 이리오너라
“공명이 재주가 있다 허나 자나 깨나 죽나 사나 동정을 보아 제명에 죽기 싫으면 응당 나올 터니…”판소리 소리꾼 네다섯 명...
송지현 기자  |  2015-11-22 07:09
라인
무심코 떠오른 생각들로 무작정 채우는 창작공간
오늘도 작업실에서 떠오르는 해를 퀭한 눈으로 바라보는 미대생 K씨. 하고 싶은 작업을 하겠다는 꿈을 꾸며 입시미술의 지옥을 뚫고 왔건만...
조수지 기자  |  2015-11-22 07:07
라인
출판·서점계, 각자의 자리에서 생존을 모색하다
모든 도서의 가격 할인을 정가의 15% 내로 제한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개정 도서정가제 시행이 만 1년을 맞는다. 일각에서는 법안 도입...
이설 기자  |  2015-11-15 16:03
라인
상상력을 덧댄 식사를 미술관에 차리면?
‘빠드득, 와지직’말린 벌레를 먹을 땐 특이한 소리가 난다. 맛은 건새우를 닮아 짭조름하다. 식전 수프 위엔 작은 벌레가, 메인으로 나...
한승훈 기자  |  2015-11-15 06:18
라인
모니터 앞 음악가, '아이돌다움'을 다시 쓰다
‘걸그룹 지형도’를 상상해 본 적이 있는가? 이 지도는 ‘이웃집 소녀’류의 에이핑크부터 ‘별난 누님’류의 EXID, ‘걸어다니는 디즈니...
고유리 기자  |  2015-11-15 06:14
라인
과거를 마주하는 법을 아는 그녀는 예뻤다
당신의 ‘리즈 시절’은 언제였나요. MBC 는 시청자들 각자가 자신이 가장 빛났던 시절이 언제였는지 한번쯤 생각하게 만드는 드라마다. ...
대학신문  |  2015-11-08 01:02
라인
2015년 종합체육대회, 서울대·포스코스포츠센터 친선 수영 대회
지난달 5일(수) 종합체육관(71동)에서 열린 개회식을 시작으로 2015년 종합체육대회의 막이 올랐다. 서울대 체육부가 주최한 이번 대...
대학신문  |  2015-11-02 02:40
라인
깊은 수심 아래 가라앉은 고통에 가닿으려면
“언젠가 바닷가에 살고 싶었어요. 하지만 그 사건 이후로 바다가 무서워졌어요.” 어느 세월호 유가족은 그렇게 말했다. 세월호가 침몰한 ...
이설 기자  |  2015-10-31 21:54
라인
위로하지 않는 팟캐스트가 청년의 ‘오늘’을 비추다
“여의도 불꽃 축제에서 스태프 알바를 했어요. 저녁도 못 먹고 한참 고생하는데 불꽃이 터지기 시작했죠. 내 시급은 고작 6,000원인데...
고유리 기자  |  2015-10-31 21:53
라인
2015년 가을축제 '어른표류기'
사랑꽃이 못 피었습니다…. 이 게임 하면 인연 찾을 수 있다면서요? 그.런.데. 제 옆에 있는 이 분은 꿈에...
대학신문  |  2015-10-11 22:30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