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파인더] 대학의 기업화는 여전히 진행 중이다
[뷰파인더] 대학의 기업화는 여전히 진행 중이다
  • 김희엽 기자
  • 승인 2014.04.13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화) 저녁 마포구 합정동에 위치한 ‘후마니타스 책다방’에서 『기업가의 방문』 발간 기념 북토크가 열렸다. 저자 노영수 씨는 2008년 중앙대를 인수한 두산의 학과 구조조정을 막기 위해 타워 크레인에 올라 봤지만 돌아온 것은 퇴학 처분이었다. 퇴학 처분은 법정 투쟁 끝에 무효화 돼 노영수 씨는 11년만에 졸업했지만, 대학의 기업화는 여전히 진행 중이다.

글: 송승환 기자 songseung88@snu.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