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가 내리고 록 음악이 흐르면
비가 내리고 록 음악이 흐르면
  • 김명주 기자
  • 승인 2015.04.05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목) 버들골에서 곧 열릴 봄 축제의 예선인 관악음악증후군(관음증)이 열렸다. 무대에 오른 밴드 '마초마초맨'이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한편 이번 관음증은 총 30팀이 참가하기로 예정돼 있었으나 기상악화로 오후 7시경 중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