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 아웃포커스
“안심하고 드셔도 됩니다”

계란에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이후, 계란을 취급하는 매장에 이전엔 볼 수 없었던 공고문이 붙었다. 『대학신문』이 취재한 서울대 인근 음식점, 패스트푸드점 등은 ’식용란 살충제 검사 증명서’를 매장 밖에 게시해 제공받는 계란의 안전성을 강조하고 소비자들을 안심시키고자 했다. 그러나 계란을 사용할 것으로 예상됨에도 공고문을 붙이지 않은 매장 역시 눈에 띄었다.

윤미강 기자  applesour@snu.kr

<저작권자 © 대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미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