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 아웃포커스
공간은 바뀌어도 기억은 그곳에

세월호 참사 이후 4년이라는 기간 동안 추모객을 맞았던 ‘세월호 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분향소’가 문을 닫을 예정이다. 합동분향소는 세월호 4주기를 맞아 오늘(16일) 진행되는 영결식을 마지막으로 철거된다. 아울러 안산시는 철거 이후 합동분향소가 있던 경기도 안산 화랑유원지 부지에 추모공원을 조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생길 추모공원이 슬픔을 넘어 희망을 지닌, 기억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

대학신문  snupress@snu.kr

<저작권자 © 대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