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 아웃포커스
“이 역은 남한의 끝이 아닌, 북으로의 시작입니다”
  • 대학신문
  • 승인 2018.05.13 02:50
  • 수정 2018.07.04 15:45
  • 댓글 0

2018 남북정상회담 이후 파주를 찾는 관광객이 급증했다. 파주시는 2002년부터 현재까지 임진각에서 출발해 도라산 전망대 - 도라산역 - 제3땅굴 - 통일촌을 경유하는 3시간 코스의 DMZ 안보관광을 운영 중이다. 그 중 도라산역은 경의선이 연결될 시 남북교류의 중심이 될 것으로 기대돼 관심이 끊이질 않고 있다. 한 시민이 도라산역 내부의 ‘평양 방면’이라고 적힌 표지판을 사진으로 담고 있다.

대학신문  snupress@snu.kr

<저작권자 © 대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