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2돌 맞은 한글
572돌 맞은 한글
  • 대학신문
  • 승인 2018.10.07 0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은 한글이 572돌을 맞는 해다. 국립한글박물관에선 오는 9일(화) 한글날을 맞아 지난 6일부터 ‘572돌 한글날-가족과 함께’가 열렸다. 4일간 이어지는 이번 행사엔 캘리그라피, 목판 체험 등 한글의 역사와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이 준비됐다. 아이부터 노인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사람들이 가족과 함께 행사에 참여해 한글의 꽃을 피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