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나라, 하나의 염원
다른 나라, 하나의 염원
  • 신기원 기자
  • 승인 2021.03.14 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금) 오후 12시에서 6시까지 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소속 스님 4명과 미얀마 학생 및 활동가 4명은 미얀마 군부 규탄 및 유엔의 실효성 있는 조치를 촉구하는 오체투지와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오체투지는 주한 미얀마대사관부터 유엔인권위원회 사무실까지 약 6㎞의 도로에서 진행됐다. 주최측은 기자회견문에서 “10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성명 내용에는 쿠데타라는 단어도, 유엔의 제재 가능성도 빠졌다”라며 미얀마 군부에 대한 조치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