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지로의 속사정
을지로의 속사정
  • 김가연 기자
  • 승인 2021.03.28 0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 을지로3가역 주변 세운 상가 일대는 ̒세운재정비촉진지구'로 선정돼 곧 주상복합주택이 들어설 예정이다. 그중 철공소 골목은 ̒서울시 미래유산'으로 지정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철거를 피할 수 없다. 이 골목에 위치한 태광정밀의 조무호 대표는 “이번 재개발은 40년 동안 쌓아온 기초 산업을 무시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또 그는 “철거 이후 확실한 대안이 없어 대부분 실업자가 될 처지”라며 “우리가 원하는 것은 보상금이 아닌 일터”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