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600건)
다시 신록으로
삼 년 삼 개월 만에 퇴사했다. 입학한 이래 처음으로 모든 『대학신문』 구성원들이 일하는 시간에 기숙사 방에서 뒹굴거렸다. 묘한 기분에...
조수지 편집장  |  2018-05-27 04:58
라인
정든 선녀탕에서
어떤 여자들은 머문다. 어떤 여자들은 떠난다. 나는 어느 쪽인가. 쭉 머물러 있다가도 내키면 떠나자는 쪽이다. 새끼 둘 안고서라도 종종...
대학신문  |  2018-05-27 04:35
라인
1966호 대학만평
2018년 5월, 대한민국 법무부가 바라보는 여성
강세령 기자  |  2018-05-27 02:57
라인
오늘도 감사한 하루
두근대는 가슴 소리와 또각또각 내 발소리가 들린다. 후문을 통해 수업하러 갔던 날과 달리 정문을 통해서 들어 온 학교 풍경은 참 새롭다...
대학신문  |  2018-05-27 02:54
라인
왜 지금 재벌개혁인가?
왜 지금 재벌개혁인가? 현시점에서 재벌개혁이 꼭 필요하고, 또 이를 실행할 수 있기 때문이다. 바꿔 말하자면, 재벌개혁 없이는 한국 경...
대학신문  |  2018-05-27 02:53
라인
충돌의 진정한 의미
국가와 시민의 충돌, 남녀갈등, 세대 차이……. 이 용어들은 모두 불평등이나 이념적 차이에서 비롯되는 일종의 ...
대학신문  |  2018-05-27 02:53
라인
그럼에도 불구하고
금요일의 지하철역이 황량할 수도 있다는 것을 그날 깨달았다. 원래도 사람이 많이 없는 역이라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긴 했다. 그렇지만...
김채영 기자  |  2018-05-27 02:50
라인
마주하다
아, 비로소 10년만의 탈(脫)관악이라니. 설렘인지 불안함인지 모를 요란한 감정들로 잠 못 드는 것이 이상하지 않다. 관악캠퍼스에서 먹...
대학신문  |  2018-05-27 02:48
라인
우리 가족 모두 건강하게 해주세요
제1공학관(301동) 옆 사잇길로 올라가면 ‘자운암’이라는 절을 찾을 수 있다. 자운암은 무학대사가 1396년 창건해 600년이 넘은 ...
임채원 기자  |  2018-05-27 02:41
라인
1966호 사컷만화
손지윤 기자  |  2018-05-27 02:29
라인
언제부터 학교에서 에어컨을 틀 수 있나요?
Q: 언제부터 학교에서 에어컨을 틀 수 있나요? A: 시설지원과에 확인한 결과, 6월 11일부터 냉방을 시작하나 필요한 경우 냉방 시작 시기를 조정할 수 있다고 합니다.시설지원과가 정한 2018년도 냉방 운영 기간은...
서은혜 기자  |  2018-05-27 02:28
라인
대체복무제 도입을 위한 사회적 합의가 필요해
수원지법 평택지원 형사4단독 이승훈 판사는 지난 16일 병역법 위반 혐의로 각각 기소된 방 모 씨(24) 등 4명에게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여호와의 증인' 신도인 방 씨 등은 지난 2016년 5월부...
대학신문  |  2018-05-27 02:05
라인
사회학과 H교수 징계 결정에 유감을 밝히며, 본부는 조속히 교원징계규정을 마련해야
지난 21일(월) 오전 교원징계위원회(징계위)는 사회학과 H교수에 다시 한번 정직 3개월의 징계를 결정했다. H교수는 갑질, 성폭력, 연구비 횡령 등 교수의 지위를 이용한 여러 가지 부적절한 행동을 저질렀다. 그럼에...
대학신문  |  2018-05-27 02:05
라인
1966호 대학쌀롱
북한 멘탈 깎는 미국 노인“풍계리 핵 실험장 깰 테니, 대화 하시라요.”라고 했더니, 화를 버럭 내며, “우리가 하고 싶어야 대화를 하지, 너희가 재촉한다고 대화를 해주나.” 한다. 북한도 못된 옛날 습관이 나와서,...
대학신문  |  2018-05-27 02:00
라인
여론의 장을 넘어 실천의 시작점이 되길
고백건대 나는 종이신문을 봐야만 마음의 평화를 얻는 아날로그 세대다. ‘대학신문을 읽고’를 써야 할 월요일이 다가오자 급한 마음으로 출근길에 모바일과 PC를 통해 대학신문을 처음 읽어 볼 수 있었는데, 그 첫 느낌으...
대학신문  |  2018-05-27 00:15
라인
대학교육 정상화를 위한 절대평가의 도입이 필요하다
‘쁠몰(플러스로 몰아 준다는 뜻으로 성적을 + 학점으로 주는 과목)’, ‘꿀강(꿀처럼 단 강의라는 뜻으로 수업 부담이 크지 않고 성적을 잘 주는 과목)’, 서울대 학우들이 어렵지 않게 들어봤을 대학생들의 은어다.이 ...
대학신문  |  2018-05-27 00:14
라인
죽은 오리에 대한 단상
『대학신문』에선 근 몇 달간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던 자하연 오리의 죽음을 알리는 짧은 기사를 내보내기로 했다. 부편집장인 필자가 ...
강승우 부편집장  |  2018-05-20 06:52
라인
‘힘내’라는 말의 공허함
그대에게 고통받는 친구가 있다면, 그의 고통에 안식처가 돼라. 그러나 딱딱한 침대, 야전 침대와 같은 안식처가 돼야 한다. 그래야만 그...
이건창 취재부 차장  |  2018-05-20 06:37
라인
학생인 듯 학생 아닌 학생 같은
논문을 쓰려 하지만, 빈 문서 위에 커서만이 명멸하고 있다. 글을 쓰는 것이 이토록 어렵다는 것은 대학원에 들어와 처음 알게 됐다. 실...
대학신문  |  2018-05-20 06:34
라인
배터리 방전 중, 학생들도 방전 중
현대사회의 대학생에게 전자기기는 사실상 필수불가결한 존재가 되었다. 대학에는 오로지 수필(手筆)로만 참여하기 어려운 수업이 다수 존재하고, 온라인 자료탐색과 전자문서작업이 대학수업의 필수요소로 자리 잡았기 때문이다....
대학신문  |  2018-05-20 06:23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