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67건)
그날, 엄마가 믿었던 대한민국은 세월호와 함께 가라앉았다
‘어른이어서 미안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2014년 4월 16일 진도 앞바다에서 세월호가 침몰한 이후 온 국민은 다짐했다. 그러나 ...
이용진 기자  |  2017-04-16 06:52
라인
권력에 한없이 무딘 칼날, 검찰이 국민의 무기 되려면?
“우리 제발 정의나 자존심 따위 버리자. 촌스럽게 왜 그러냐?” 올해 초 개봉해 500만이 넘는 관객을 동원한 영화 의 주인공인 검사 ...
정채현 기자  |  2017-04-16 06:51
라인
암흑 속에 가려진 국공립대통합네트워크
‘입시지옥’이라는 단어, ‘어느 삼수생의 자살’과 같은 안타까운 사건은 한국의 교육 병폐를 극단적으로 보여준다. 대학 졸업장 하나로 인...
이보경 기자  |  2017-04-09 07:50
라인
정겨운 산책로에서 야만의 기억을 읽다
지난달 25일 충무로역 4번 출구로 나오니 가벼운 옷차림을 한 사람들이 삼삼오오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다. 토요일 오후, 이들이 이곳에 ...
이용진 기자  |  2017-04-02 07:51
라인
문턱 넘어 ‘배리어 프리’한 세상을 향해
누구에게는 당연한 것들이 누구에게는 당연하지 않다. 시내버스를 타고, 건물 옥상에 올라가 정원을 구경하고, 때로는 새로 생긴 가게에 방문해보는 것. 이 모두는 비장애인에게 평범하고 당연한 일상이다. 그러나 장애인들은...
이보경 기자  |  2017-04-02 03:59
라인
아버지, 이제는 집으로 돌아와요
경상남도 진주시 명석면 용산리 산 425-1번지에 가면 도로 옆에 ‘한국전쟁 전후 진주 민간인학살 2차 발굴’이라는 플래카드와 함께 경...
이보경 기자  |  2017-03-05 07:26
라인
구의역 사고 재발방지대책, 아직 갈 길 멀어
지난해 5월 28일 구의역에서 스크린도어를 수리하던 정비공이 사망했다. 사고의 원인을 희생자 개인의 탓으로 돌린 서울메트로의 초기 태도...
이보경 기자  |  2017-02-26 07:24
라인
땀 흘린 노동의 가치를 보장하려면
‘애슐리’ ‘자연별곡’ 등의 외식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이랜드파크가 지난해에만 4만 3천여 명의 아르바이트생들에게 84억 원의 임금을 체불한 것이 알려져 논란이 됐다. 인지도가 높은 유명 외식업체에서도 거액의 임금이...
이용진  |  2017-02-26 02:19
라인
하나의 서울에서 들리는 두 개의 목소리
지난 1월 7일 서울 시내에서는 대통령의 탄핵을 둘러싸고 정반대의 목소리를 내는 두 집회가 열렸다. 삼성역에서 열린 제8차 탄핵 무효 ...
이보경  |  2017-02-17 22:11
라인
코앞에 닥친 고령화 사회, 노인은 일하고 싶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65세 이상 노인 인구비율은 13.1%를 기록했으며 2026년에 우리나라는 노인 인구비율이 20%를 차지하는 초고령 ...
정채현 기자  |  2016-11-20 07:51
라인
정책으로 승부하는 정치인, 양당 정치에 반기를 들다
양당 체제의 울타리 안에 갇히지 않고 소신 있는 행보를 이어 온 정치인이 있다. 그는 ‘여당 속의 야당’이라 불리며 개인의 소신 대신 ...
정채현 기자  |  2016-11-13 06:59
라인
깨진 나라
농담이 된 세계미 대선이 많은 이들의 예상과 바람을 저버리고 도널드 트럼프의 승리로 끝났다. 전 세계의 농담거리였던 이가 이제는 전 세...
대학신문  |  2016-11-13 06:31
라인
분노한 대학가의 목소리, 함께 키워나갈 수 있을까
이른바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의혹이 속속 사실로 드러나면서 들끓어 오른 국민적 분노는 이후 대학가, 종교계, 문화예술계, 시민단체 ...
이지윤 기자  |  2016-11-06 16:52
라인
어두운 역사에 불 밝혀 평화를 가르치다
여기 가려져 있던 일제강점기 강제동원의 역사에 불을 비추려 십수 년을 바친 사학자가 있다.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조사 및 국외 강제...
이지윤 기자  |  2016-10-16 06:39
라인
폐지 노인의 터전, 자원순환의 시작점, 고물상에 가다
마을버스 관악02가 출발하는 낙성대역 4번 출구 정거장 맞은편 골목. 김치찌개 전문점, 일식당 등 음식점이 즐비한 길가에 자그마한 고물...
정채현 기자  |  2016-10-09 06:48
라인
청년에게 최악의 체제, 언제까지 그냥 놔둘 것인가?
세계적 보편성이 아니라 한국적 특수성청년 문제의 핵심은 일자리다. 다시 말해 고학력 청년이 선망하는 ‘괜찮은 일자리’의 절대적, 상대적 부족이다. 청년 일자리 문제는 현대 자본주의 국가의 최고, 최대의 현안이다. 모...
대학신문  |  2016-10-01 21:48
라인
관악 주민이 스스로 일구는 복지의 숲
지난달 3일 마을버스 관악02가 지나가는 길목인 낙성대공원에서 바자회가 열렸다. 관악구의 민간복지단체인 ‘관악사회복지’가 운영 기금을 ...
정채현 기자  |  2016-10-01 21:40
라인
청문회, 권력에 경종 울리는 민주적 통제 장치가 돼야
여러 번의 청문회 소식이 뉴스에 오르내린 한 달이었다. 지난달 2일 ‘가습기 살균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청문회’부터 시작해 8~9일 ‘조선·해운산업 구조조정 연석청문회’, 12일 ‘백남기 농민 사건 청문회’로 이어졌...
이지윤 기자  |  2016-10-01 21:37
라인
개발논리보다 우선돼야 할 ‘인간’으로서의 삶
2009년 재개발이 예정돼 있던 용산 4구역에서는 강제철거가 이뤄지는 과정에서 화재가 발생해 철거민, 전국 철거민 연합회 회원과 경찰 ...
이지윤 기자  |  2016-09-25 03:46
라인
화려한 호텔 밖 작은 외침은 멈추지 않는다
명동역 10번 출구로 나가자마자 금빛 간판에 ‘세종’이라는 영문명이 큼지막이 적힌 호텔이 보인다. 1층 내부를 엿보면 커다란 샹들리에 ...
정채현 기자  |  2016-09-25 03:23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