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4호 대학쌀롱
1934호 대학쌀롱
  • 대학신문
  • 승인 2016.11.06 0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야가

하야하면 어떠하리 하야하지 않으면 또 어떠하리

그들끼리 맘껏 해먹어도 어떠하리

우리도 신경끄고 이들같이 천면만년 누리리라

 

단심가

이몸에 물대포 쏙 캡사이신 뿌려도

온몸이 찢기고 '혼'이 나가더라도

민주주의 향한 이마음 가실 줄이 있으랴

 

순siri

“Siri, 오늘은 무엇을 입어야할까?”

[오늘은 산뜻한 초록색 옷이 좋겠습니다]

“Siri, 오늘은 무슨 연설을 해야할까?”

[우주의 기운을 담은 연설문이 좋겠습니다]

“Siri, 재벌을 어떻게 다뤄야할까?”

[규제를 완화하고 돈을 뜯는 것이 좋겠습니다]

“Siri, 내 잘못이 들킨 것 같아, 어떻게 할까?”

[아랫 사람을 자르고 모르는 척 하면 됩니다]

“Siri, 지지율이 10퍼센트도 안되는데 어떻게 할까?”

[잡힌 척하면 됩니다. 아, 은행에 가서 돈 좀 뽑고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