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46건)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것
올림픽으로 온 나라가 시끄럽다. 스피드 스케이팅의 깜짝 선전, 쇼트트랙의 금메달 행진은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며칠 전 세계 신...
대학신문  |  2010-03-07 15:08
라인
공유지와 방관자
마을 공유 초지(草地)에서 주민들이 사이좋게 양을 키우고 있었다. 어느 날 한 주민이 양을 더 들여와 공유지에 풀어놓았다. 양떼가 늘면...
대학신문  |  2010-03-07 14:48
라인
워터게이트+황라열
역사상 가장 유명한 도청 사건은 워터게이트 스캔들이다. 1972년 미국 대통령 선거 당시 닉슨 대통령의 재선을 둘러싸고 발생한 사건이다...
김의연 편집장  |  2009-11-29 01:58
라인
씁쓸한 정치
국회가 법정시한(12월 2일) 내 내년도 예산안을 처리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이 소식에 놀랄 사람이 있을까. ‘막장’ 드라마에 익숙해지면 웬만한 ‘막장’ 스토리는 진부한 소재로 전락한다. 예산안을 두고 벌어지는 정쟁...
구현정 부편집장  |  2009-11-21 22:47
라인
솔직함의 폭력
대부분의 종교는 하나같이 욕망을 억제하는 법을 가르치고 대부분의 신화는 욕망이 불러오는 파국을 말한다. 불교, 기독교, 유교 전통이 그러하고 물욕에 대한 경계를 나타내는 ‘미다스의 손’으로 시작되는 신화는 더 말할 ...
대학신문  |  2009-11-14 23:03
라인
‘생명’을 무시한 아프간 파병 정책
서종갑 사회부장 한때 정부정책을 비판하는 인사에게는 여지없이 ‘좌파’라는 낙인이 찍혔다. 낙인이 아로새겨진 지 얼마 되지 않아 그들은 ...
서종갑 사회부장  |  2009-11-07 22:54
라인
짬밥은 짬밥
‘짬밥’은 군대에서 주는 밥이다. 일반적으로 “너 짬밥 좀 먹었냐?” 아니면 “짬 좀 되냐?”는 식의 용례를 찾을 수 있다. 이는 기본...
김지혜 문화부장  |  2009-10-17 21:25
라인
국감유감(國監遺憾)
대한민국은 민주주의 국가다. 그중에서도 국민이 자신을 대표하는 국회의원 등을 뽑는 대의제라는 형식으로 민주주의를 구현한다. 그런데 모두...
유병준 학술부장  |  2009-10-10 22:09
라인
애국(愛國)의 뒷모습
양희정 사진부장 이달 25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가 한국에서 개최키로 결정됐다. 다음날 일간지들은 일제히 이 사실을 1면에...
양희정 사진부장  |  2009-09-26 23:18
라인
‘값싸고 질 좋은 복지’는 없다
벌써 1년이 훌쩍 지났다. 이래저래 이야기가 나오나 싶더니 뜨거웠던 지난해 6월의 아우성은 이제 국민의 기억 속에서도 모두 지워진 듯하다. “값싸고 질 좋은 쇠고기를 수입할 것”이라는 MB의 발언에 분노하던 사람들은...
대학신문  |  2009-09-20 03:02
라인
서울대의 발전이란….
고등교육을 개선해야 한다는 말만 무성한 가운데 서울대가 패를 던졌다. ‘국립대 법인화’, 시작은 ‘서울대 법인화’다. 지난 2일(수) 관련 법안이 입법 예고되면서 올해 안에 국회에 상정될 가능성이 커졌다.본부가 말하...
구현정 부편집장  |  2009-09-13 00:30
라인
새 시대의 민주당
김의연 편집장 두 민주당이 역사의 한 장을 장식했다. 올해 1월 취임한 오바마 대통령의 미국 민주당과 지난달 총선에서 압승을 거둔 일본...
김의연 편집장  |  2009-09-05 22:43
라인
에코는 그린이 아니다
못내 불안했다. 멀쩡한 강을 파헤쳐 운하를 만들고야 말겠다던 그분이, 강부자 내각에 부동산의 꿈을 심어준 그분이, 뉴타운으로 대한민국 서민을 녹다운시킨 그분이, 지난해 광복절 경축사에서 수줍은 미소를 지으며 ‘저탄소...
김지혜 문화부장  |  2009-07-18 21:03
라인
조문정국
강진규 편집장 노무현 전 대통령 건강이상설로 시작된 지난달 23일의 비극은 컴퓨터에 남긴 유서가 발견되면서 자살로 결론났다. 경호원의 ...
강진규 편집장  |  2009-05-30 21:37
라인
우리는 선택 할 수 있다
현 52대 총학생회(총학)는 어찌 보면 분수령 같은 존재다. 「실천가능」 선본은 소위 ‘비권’ 선본으로 두 번 연속 총학에 당선됐다. 학생운동이 활기를 잃으면서 비권 선본의 영향력이 커져갔다. 첫 당선 때는 같은 비...
구현정 취재부장  |  2009-05-23 23:44
라인
오늘을 마주하는 자세
5・18광주민주화운동(5・18)의 슬픈 역사는 영화의 소재로 심심찮게 사용됐다. 영화 「꽃잎」은 5・18이 한 소녀를 정신적으로 그리고 육체적으로 철저히 붕괴시키는 것을 조명했고...
김가현 사회부장  |  2009-05-17 01:23
라인
중요한 건 노무현이 아니다
김의연 부편집장 노무현 전 대통령은 단순한 정치인이 아니다. 초선의원으로 5공 청문회에서 맹활약한 최고의 청문회 스타이자, 누구도 감히...
김의연 부편집장  |  2009-05-09 23:39
라인
변한 건 없다
2008년 5월 2일, 촛불 든 국민들이 시청 앞 청계광장에 모였다. 4월 29일 「PD수첩」에서 ‘미국산 쇠고기가 광우병 위험을 초래...
강진규 편집장  |  2009-05-04 16:55
라인
마천루는 ‘허세’다
김지민 사진부장 서울 라이트(상암, 133층), 서울 드림타워(용산, 152층), 제2롯데월드(잠실, 112층). 몇 년만 지나면 서울...
김지민 사진부장  |  2009-04-12 02:05
라인
새마을 + 한옥짓기= 서울?
정인철 문화부장 개발 열풍이 도시의 현 모습을 지워가는 한편에는 전통 양식의 한옥 마을이 서울의 또 다른 곳에서 새로 지어지고 있다. ...
정인철 문화부장  |  2009-04-04 21:16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